보험뉴스

최근에 일부 손해사정사 등이 병원을 돌면서 입원환자 등을 상대로 사건을 유치하는 행위가 빈번하고 발생되고 있습니다. 16일 의료계에 따르면, 대한변호사협회는 최근 의사협회에 '손해사장사'등의 병원 내 불법행위 근절 협조 요청'을 공문으로 보냈었습니다. 공문을 통해서 "최근 손해사정사가 질병이나 사고 등 보험사고로 입원한 피보험자에게 접근해서 보험사로부터 합의나 협상등을 통해 보험금을 받아주겠다고 하면서 사건을 유치하는 경우가 다수 발생되었다"라고 말하였습니다. 법원은 "오는 22일 시행 예정인 개정 보험업법은 이런 손해사정사의 불법행위를 방지하기 위해서 손해보험사가 '보험금 지급을 요건으로 합의서를 작성하거나 합의를 요구하는 행위를 하면 안된다고 규정하였다." 고 설명하였습니다. 이어서 "개정 보호법 시행에 맞춰서 손해사정사나 이들의 행위를 방조하는 병원 관계자 등의 불법행위에 대해서 검찰 등 수사기관에 철자한 수사를 의로할 것"아라고 말하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