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복가입과 중복보장 여부

중복가입과 중복보장 여부

 

우리나라의 평균 기대수명은 81세이며 이 나이까지 생존할 경우에는 36.6%가 암에 걸립니다.
따라서 기대수명까지 살 경우 3명 중에 1명은 암에 걸린다는 것을 말하는데 암이라고 하여 반드시 치료가 불가능한 것은 아닙니다.
최근 의료기술의 발달로 인해 암을 진단하거나 치료하는 효과가 좋아졌기 때문입니다.
단, 그러한 치료를 받기 위한 치료비용이 크게 부담이 될 뿐이며 이제는 암이 무서운 것이 아닌 암치료비용이 무서운 시대가 온 것입니다.
암보험에 가입하시면 보험사 기준의 암 확진 시 진단금을 받아 치료비용과 함께 입원비, 수술비 및 기타 생활자금으로 활용이 가능한데 암보험은 2개 이상을 가입해도 중복으로 보장받을 수 있습니다.
이전과 비교하여 암을 치료하는데 필요한 비용이 크게 증가하였기 때문에 암보험을 중복으로 가입해서 진단금을 충분하게 대비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 될 수 있으나 보험료가 그 만큼 증가하는 것은 주의해야 할 사항입니다.